[미러] 무리뉴의 토트넘 부임 후 첫 승 기자 회견 전문 > 흔적남기기

본문 바로가기
  문의전화    054-743-2202
커뮤니티

흔적남기기

[미러] 무리뉴의 토트넘 부임 후 첫 승 기자 회견 전문

페이지 정보

작성자 4L3gG919 작성일19-12-02 03:55 조회53회 댓글0건

본문

[미러] 무리뉴의 토트넘 부임 후 첫 승 기자 회견 전문

토트넘 부임 이후 3-2 첫 승을 거두게 된 조세 무리뉴 감독은 다음과 같이 답했다.


Q. 첫 승의 중요성에 대해


A. "첫 승은 아주 아주 중요하다. 11개월 동안 원정 라커룸의 음악, 웃음이나 행복감 없이 지냈었다. 토트넘은 해냈다. 선수들은 해냈다. 선수들에 대해 매우 기쁘게 생각하고 있으며, 함께 할 수 있어 아주 행복하다. 누군가 결과만 보게 된다면, 그 사람들은 우리가 아주 힘든 경기를 치렀다고 생각할 것이다."


"하지만 이번 경기는 아마도 거의 4-0이나 3-1 경기에 가까운 경기라고 할 수 있다. 나는 내 선수들이 아주 힘든 한 주의 대가를 받았다고 생각한다. 국가 대항전 기간, 감독 교체, 새로운 사람, 다른 훈련 세션 같은 것들 말이다."

Q. 델레 알리에 대해


A. "나는 델레가 팀과 마찬가지였다고 생각한다. 60~65분동안 훌륭한 모습을 보여줬었고, 그 다음엔 델레 또한 지침이라는 대가를 치러야 했다. 그래서 살짝 다운됐었다."

"나는 이번 델레가 예전 델레 알리였다고 생각한다. 2여년 전, 잉글랜드 뿐만 아니라 모두에게 깊은 인상을 심어줬던 델레 알리 말이다. 오늘 델레는 내가 하라고 했던 모든 것들을 해냈다."

Q. 델레 알리의 득점 스킬에 대해


A. "내 바로 앞에 있었는데, 스킬이 예술이었다. 하지만 나를 더욱 놀라게 만들었던 건 득점에 관련된 멘탈적인 부분들이다."


"그런 건 집중, 전념, 엄청난 자신감이 있을 때에만 가능한 것이다. 느낌이 나쁠 때, 슬플 때, 그런 감정들을 버리지 못한다면 그런 스킬은 발휘할 수 없는 것이다. 놀라웠지만, 감성적인 시각으로 본다면, 모든 것들이 긍정적이다. 환상적이었고, 나는 정말 행복하다."

Q. 감독직을 놓고 있었을 때에 대해


A. "11개월을 보내면서 가장 힘든 순간은 내가 프리시즌을 소화하지 못하고, 다른 클럽과 다른 감독들이 프리 시즌을 소화하는 모습을 지켜봤을 때다. 가끔은 축구 경기를 보러 가기도 했는데, 관람 박슨마 스튜디오에 있을 때, 나는 내가 여기서 뭘 하고 있는 건가 하는 생각을 했었다. 오늘 나는 내가 있던 곳에 와있었고, 내게 자연스러운 서식지에 와있었다."

Q. 라커룸에 대해


A. "어제 선수들을 봤을 때, 내가 라커룸 음악을 좋아할지 안 좋아할지에 대해 확신하지 못하고 있단 걸 느꼈다. 그 음악은 매우 낮은 노래였었다. 하지만 라커룸은 한 주동안 선수들의 집이라고 할 수 있는 곳이다. 경기가 끝나고 난 다음의 음악 소리는 소중하게 여겨야할 것이다. 승리한다는 것은 어려운 일이다. 누구라도 소중하게 여겨야만 한다."


Q. 단순화 작업에 대해


A.. 나는 선수들에게 편한 느낌을 제공하려고 노력했고, 특히 지금처럼 살짝 여러 감정이 깃드는 순간에는 선수들에게 할 수 있는 게 뭔지 물으면서 편안함을 제공하려고 노력하고 있다."


"가끔 우리는 상황을 복잡하게 보기도 하고, 선수들이 할 준비가 되지 않은 것들을 요구하기도 한다. 나는 애들에게 물어보려고 노력한다. 델레는 물론이고, 해리, 손흥민, 루카스, 해리 윙크스, 에릭, 모두에게 저마다 가장 편하고, 가장 잘 할 수 있다고 느끼는 일들을 부여하려고 노력했었다. 그리고 내 생각엔 델레가 지금 역할을 아주 편하게 느낀다고 생각한다. 자유성을 줬지만, 원칙을 따르고 있으며, 우리가 훈련할 때 하는 것들을 하고 있다."


"그러니 나는 선수들을 괜찮다고 생각한다. 우린 이틀동안 두 경기를 치러야 한다. 나는 우리가 해낼 수 있다고 생각하며, 홈에서 치르는 경기를 이길 수 있을 거라 생각하며, 챔스도 통과할 수 있을 거라 생각한다. 그리고 나는 그 분위기가 우리 애들이 더 올라갈 수 있게 만들어줄 거라 생각한다."


출처 : https://www.mirror.co.uk/sport/football/news/full-transcript-jose-mourinhos-press-20943604









강아지의 갈라지거나 건조한 , 자극에 약한 피부.애견쇼핑몰 짓무르거나 발진 상태의 피부.애견쇼핑몰 알러지성 피부의 효과가 좋은 원료들만을 가지고 만든 제품반려동물플러쉬퍼피 2라운드 ‘샴푸 전쟁플러쉬퍼피’이 시작된다. 해외 브랜드나애견용품 중소 기업 위주였던 반려동물애견용품 용품 시장이 2조원에 육박하면서, 제품도 늘어나고 있다. 플러쉬퍼피 슬리커은 반려동물 용품 브랜드 를 출시하고플러쉬퍼피 슬리커 시장에 진출한다고 7일 밝혔다. 출시된 제품은 자극적인 성분을 뺀 샴푸강아지 천연샴푸부터 컨디셔너·미스트· 탈취제 등이다.강아지 천연샴푸 온라인에서 판매된다 반려동물 시장이 커지자강아지빗 아이디어 창업도 늘고 있다. 강아지빗지난해 반려견 전용 놀이터는 서울·경기 지역에서만 100여 곳으로 늘었다. ‘반려견이 마음 놓고 뛰어놀 곳이 없다’는 고민에서 시작한 사업이다.강아지보습제 프리미엄 의류와 식품사업강아지보습제, 스튜디오와 에이전시 등도 생겨나고 있다.강아지컨디셔너국내 반려동물 시장 규모는강아지컨디셔너 지난해 2조9000억원이었다. 2020년에는 5조8000억원을 넘길 것이라는 전망이다. 지난해 일본 반려동물 시장 규모는 14조원강아지용품 국내 시장도 일본처럼 커질 것이라는 게 강아지용품업계 전망이다. 펫용품 시장 규모를 전체 시장의 강아지쇼핑몰약 5000억원으로 추산하고 있다.강아지쇼핑몰 개, 고양이를 키우는 사람들 슬리커브러쉬사이에 ‘가슴으로 낳아 지갑으로 키웠다’ 산업이 성장하는 만큼 슬리커브러쉬성숙된 제도가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높다. 사료 분야가 대표적이다. 사료 제조는 신고제로 이뤄지기강아지 천연용품 때문에 검증되지 않은 동물 강아지 천연용품사료가 많이 유통되고 있다는 게 전문가들의 지적이다. 위생 기준도 문제다. .강아지 리드줄 놀이터와 애견카페 등에강아지 리드줄 안전 기준 등을 강화해야 한다는 의견도 나온다. 업계 관계자는 “소형 견과 대형 견이 한 공간에 있다가플러쉬퍼피 사고가 나기도 하고 놀이터 제초제로 인한 안전사고도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다”며 “생명을 다루는 일인 만큼 통일된 기준을 마련해 플러쉬퍼피산업이 더욱 건강하게 발전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TOP
  • 포시즌유스호스텔
  • 대표자 : 윤선길
  • 사업자번호 : 505-08-4760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 주소 : 경북 경주시 영불로 217 (진현동 850-11) 포시즌유스호스텔
  • E-mail : abcd6500@hanmail.net
  • 예약문의 : 054-743-2202 /
  • 입금계좌 :
  • 윤선길(포시즌유스호스텔)